열하일기 호랑이 천적(호질), 연암 박지원 글과 호랑이형님 웹툰

열하일기 호랑이 천적(호질), 연암 박지원 글과 호랑이형님 웹툰


조선 후기 연암 박지원이 쓴 열하일기는 재미있는 한 편의 소설책이기도 합니다. 책 속엔 워낙에 다양한 이야기가 들어있어서 특정 분야로 분리하기도 어렵죠. 그중에서도 특히 동물에 관련된 글들은 흥미로운데요.


상상 속의 동물 용을 주제로 술자리 안주 삼아 나누는 이야기도 있고, 호환(호랑이 피해)이 많던 조선 시대 특성상 호랑이 이야기도 많습니다. 이 포스트에서 다룰 호랑이 관련 글은 관내정사편 호질입니다.


네이버 웹툰 호랑이 형님에 나오는 캐릭터가 열하일기에 모두 수록되어 있으니, 이상규님의 만화를 즐겨 보신 분들이라면 가볍게 즐길 수도 있습니다.



호랑이에 대해서


박지원 저, 열하일기

관내정사(關內程史) 호질(虎叱) 편



호랑이 형님 리틀 산군리틀 산군 커엽~ 도라지 뱉는 모습



호랑이 형님 산군 도라지흰 산의 신 아린이 주는 100년 묵은 도라지 뱉는 산군



범(호랑이)은 착하고도 성스럽고, 문채롭고도 싸움 잘하고, 인자롭고도 효성스럽고, 슬기롭고도 어질고, 엉큼스럽고도 날래고, 세차고도 사납기가 그야말로 천하에 대적할 자 없다.


그러나



호랑이 형님 비위호랑이 천적 비위(講胃)

  • 비위(講胃)는 범을 잡아먹고,
  • 죽우(竹牛 짐승 이름)도 범을 잡아먹고,
  • 박(駁)도 범을 잡아먹고,
  • 오색 사자(五色獅子)는 범을 큰 나무 선 산꼭대기에서 잡아먹고,
  • 자백(玆白)도 범을 잡아먹고,
  • 표견(䶂犬)은 날며 범과 표범을 잡아먹고,

호랑이 형님 표견범을 잡아먹는 표견(䶂犬), 웹툰에선 천적 관계 바뀜

  • 황요(黃要)는 범과 표범의 염통을 꺼내어 먹고,
  • 활(猾, 뼈가 없다)은 범과 표범에게 일부러 삼켜졌다가 그 뱃속에서 간을 뜯어먹고,
  • 추이(酋耳)는 범을 만나기만 하면 곧 찢어서 먹고,


호랑이 형님 추이범의 천적, 추이 형님 주인공



범이 맹용(猛㺎 짐승 이름)을 만나면 눈을 감은 채로 감히 뜨질 못하는 법이다. 그런데 사람은 맹용을 두려워하지 않되 범은 무서워하지 않을 수 없음을 보아서는 범의 위풍이 몹시 엄함을 알 수 있겠구나.


범이 개를 먹으면 취하고 사람을 먹으면 조화를 부리게 된다.


※ 연암 박지원 열하일기에는 이처럼 괴력난신의 이야기가 많습니다. 유학자들은 증명할 수 없는 신비한 이야기를 신뢰하지 않았습니다. 고려~조선까지 이어진 유교, 유학자들의 패러다임은 조선 후기 실학자들을 중심으로 많이 바뀝니다.



호랑이 형님 창귀 황요 비위비위, 황요가 창귀를 붙이는 모습



호랑이 형님 창귀창귀가 붙은 호랑이



호랑이 형님 황요호랑이를 조종하는 황요


그리고


  • 범이 한 번 사람을 먹으면 그 창귀(倀鬼)가 굴각(屈閣 창귀 이름)이 되어 범의 겨드랑이에 붙어살면서, 범을 남의 집 부엌으로 이끌어 들여서 솥전을 핥으면 그 집 주인이 갑자기 배고픈 생각이 나서, 밤중이라도 밥을 지으려 하게 되며,


  • 두 번째 사람을 먹으면 그 창귀는 이올(彛兀 창귀 이름)이 되어 범의 광대뼈에 붙어살며, 높은 데 올라가서 사냥꾼의 행동을 살피되, 만일 깊은 골짜기에 함정(陷穽)이나 묻힌 화살이 있다면, 먼저 가서 그 틀을 벗겨 놓으며,


  • 범이 세 번째 사람을 먹으면 그 창귀는 육혼(?渾 창귀 이름)이 되어 범의 턱에 붙어 살되 그가 평소에 알던 친구들 이름을 자꾸만 불러댄다.



호랑이 형님 착호갑사조선시대 군사 집단 착호갑사




마지막은 조선 시대 전문 호랑이 사냥꾼 집단 착호갑사입니다. 국가적으로 운용되었으며, 군인들 중에서 특별히 능력이 좋은 사람들을 선별하였다고 합니다.


네이버 웹툰 호랑이형님 [바로가기]


이승규 님의 만화 웹툰은 위 사이트에서 볼 수 있으며, 좋은 열하일기 완역본은 많으니 편하게 읽으시면 되겠습니다. 연암 박지원의 책은 스펙타클합니다.


열하일기 호랑이 천적(호질), 연암 박지원 글과 호랑이형님 웹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